윈도우 10 설치 후 반드시 설정할 것들 & 설치 프로그램 추천

  • WORK, LIFE

작년 말, 조립 PC 새로 맞추고 윈도우 10 설치하면서 이것저것 설정하고 필요한 프로그램 설치를 하면서, 한 번쯤 정리해서 메모해놓아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그런데 어제 마침 유튜브에서 이런 영상을 발견했다.

이 분 보니까 내가 하던 세팅이랑 거의 유사하게 하더라.

그래서 이 내용에 내가 세팅하는 내용도 추가해서 얼추 정리를 해놨다.

나중에 혹시 컴퓨터 포맷하고 윈도우 10 다시 설치하면 이렇게 할 예정.


1. 윈도우 세팅

윈도우 업데이트 (드라이버 설치 포함)

일단 업데이트부터 무조건 완료하는 게 좋다. 재부팅하고 다시 확인해서 더 이상 필요한 업데이트가 없을 때까지 하자.

그리고 예전에는 일일이 장치 제조사 홈페이지 들어가서 이런저런 드라이버를 설치해야 했다. 그게 번거롭고 오래 걸려서 3DP Chip이라는 프로그램을 먼저 설치한 후, 그걸로 내 PC에 맞는 최신 드라이버들 찾아서 설치하곤 했던 기억이 있다.

그러나 이제 윈도우 10은 웬만한 드라이버는 알아서 다 잡아서 설치해준다. (그래픽카드는 보통 최신형 드라이버를 따로 설치하는 게 좋을 수도 있다.)

파일 탐색기 설정

흔히 얘기하던 윈도우 탐색기. 요즘은 그냥 파일 탐색기라 부르는데 아무튼. (파일 탐색기 열 때 win+e 단축키 사용)

‘파일 탐색기’ 열고 [ 폴더 > 폴더 및 검색 옵션 변경 ] 들어가서 아래와 같이 설정하자.

[일반] 탭에서

  • 파일 탐색기 열기 옵션: ‘내 PC’로 변경
  • 개인 정보 보호에서 ‘즐겨찾기에서 최근에 사용된 파일/폴더 표시’ 체크 해제

[보기] 탭에서

  • ‘알려진 파일 형식의 파일 확장명 숨기기’ 체크 해제

파일 탐색기 열었을 때 내 PC, 즉 흔히 얘기하는 C드라이브를 포함한 가장 루트폴더가 나오는 게 좋다. 최근에 사용한 파일들을 굳이 보여줄 필요가 있는지 잘 모르겠다. 어차피 거기서 눈으로 찾는 것보다 내가 작업하는 폴더에 들어가거나 검색해서 바로 찾는 게 더 편하기 때문에. 그리고 확장명은 보이는 게 좋으니까.

원드라이브 삭제

마이크로소프트에서 밀고 있는 원드라이브. 삭제하자.

윈도우 시작할 때 자동으로 실행되면서 실시간으로 동기화 연결을 시도하는 건 상당한 리소스 낭비일 뿐만 아니라, 우리가 매일 사용하는 ‘파일 탐색기’를 열었을 때 OneDrive 폴더가 보이는 것도 상당히 거슬린다.

휴지통 속성 변경 (삭제 확인)

요즘엔 delete키 누르면 바로 휴지통으로 파일이 들어가버린다. 실수로 파일 삭제하는 경우를 막기 위해 확인 창을 띄우는 속성을 걸어놓으면 좋다.

  • 휴지통 속성 > ‘삭제 확인 대화 상자 표시’ 체크

작업표시줄 불필요한 아이콘 및 기능 제거

작업표시줄 우클릭 해서 필요 없는 것들은 다 없애버리자. 어차피 잘 사용하지도 않고 대부분 단축키로 해결 가능하다.

  • 작업 보기 단추 (win + Tab)
  • 검색 (win + s 또는 win 키 누르고 바로 검색어 입력 가능)

시작 메뉴 불필요한 옵션 끄기

시작 메뉴 사용하는 사람 별로 없다. 어차피 자주 사용하는 프로그램이면 작업표시줄에 갖다놓고 쓰면 되기에.

  • [ 설정 > 개인 설정 > 시작 ]에서 메뉴에 있는 모든 옵션 끄기

키보드 재입력 시간 최대한 짧게 설정

키보드에서 키 하나 누르고 있으면 연속으로 입력되는 값을 최대한 짧게 하자. 안 할 이유가 전혀 없음.

  • [ 제어판 > 키보드 > 속도 ]에서 ‘재입력 시간’ 최대한 짧게

전원 옵션 고성능 (그래픽 카드 포함)

내 CPU 성능을 최대로 활용하자. PC 맘대로 이랬다저랬다 할 필요가 전혀 없고, 전기세를 아낄 이유도 없다. (얼마나 차이 난다고.)

  • [ 제어판 > 하드웨어 및 소리 > 전원 옵션 ] 에서 ‘고성능’으로 변경
  • [ NVIDIA제어판 > 3D 설정 관리 ]에서 전원 관리 모드 : 최고 성능 선호

2. 필수 설치 프로그램

웹 브라우저

요즘 MS는 새로운 웹 브라우저 Edge(엣지)를 밀고 있는데, 아직 시장 점유율이 높은 것 같진 않더라. 아무튼 대세는 아래 2개.

참고로 내 추천은 파이어폭스다. 원래는 나도 크롬 좋아했는데, 언제부턴가 뭔가 무겁고 버벅거리면서 메모리도 많이 잡아먹길래 최근에는 파이어폭스로 갈아탔다. 휴대폰에도 파이어폭스 설치하고 기본 브라우저로 설정해서 쓴다.

압축 프로그램

윈도우 기본 압축 기능 사용해도 되지만, 지원하지 않는 압축 파일들이 간혹 있기 때문에 별도의 압축 프로그램을 하나 설치하는 게 좋다. 옛날에 winzip, winrar 같은 거 썼던 기억도 나지만, 한동안 국산 프로그램 ‘알집’이 대세였다. 그런데 언제부턴가 광고만 덕지덕지 붙고, 이상한 형제자매품들도 끼워서 설치하려고 악의적인 시도를 하는 게 너무 뻔히 보여서 요즘엔 사용자들이 외면하고 있는 것 같다.

이제 대세는 이 2개로 요약할 수 있다.

두 프로그램의 장점은 압푹 파일을 일반 폴더 편집하듯이 다룰 수 있다는 거다. 압축된 상태로 필요한 파일 추가하거나 삭제하는 게 가능하다. 내 추천은 7-Zip. 전 세계에서 가장 많이 쓰는 무료 오픈소스 프로그램인데, 일단 속도가 가장 빠르고 이걸로 안 풀리는 압축 파일이 거의 없다고 보면 된다. 전 세계에서 가장 많이 사용하는 데에는 다 이유가 있다. 한글도 지원함. (반디집은 국산이라 사람들이 많이 쓰는 거 같은데, 개인적으로 광고가 붙어 있는 게 싫어서 안 쓴다.)

동영상/음악 재생 프로그램

이건 고민 안하고 다음 팟플레이어 설치하면 된다. 이것도 국산이지만, 전세계적으로 가장 많이 사용하는 프로그램 중 하나다. (못 믿겠으면 구글에 best video player 라고 검색해보자.)

아무튼 이건 설치하고 설정 하나 반드시 해줘야 할 게 있는데, [ 환경 설정 > 소리 > 노멀라이저 ] 들어가서 ‘재생 시 노멀라이저 사용’ 체크를 해제해야 한다. 프로그램이 자동으로 볼륨을 평준화 해주는 건데, 전혀 필요가 없다. 오히려 그 파일 음성 그대로 재생되어야 하는데 왜 노멀라이저 사용이 기본 값인지 아직도 잘 모르겠다. 아무튼.

파일 검색 프로그램

PC에서 폴더 및 파일 검색 기능을 사용하는 사람이라면 Everything 이라는 프로그램은 반드시 설치해야 한다. 왜냐하면 윈도우 기본 검색 기능이 워낙 느려터졌기 때문에.

이 프로그램은 애초에 윈도우가 시작되면서부터 파일 색인이 다 되어 있어서 검색어 치면 실시간으로 해당하는 파일 목록이 바로바로 나온다. 정말 혁명적인 수준. 속는 셈 치고 한 번만 써보자.

이 프로그램 자주 사용하게 되면 못 빠져 나온다. 지금 나는 단축키도 설정하고 쓰는데, [ 도구 > 설정 > 키보드 ] 들어가서‘창 보이기/숨기기 핫키’를 내가 원하는 단축키(F8)로 설정하면 파일 찾고 싶을 때 F8 누르고 바로 검색어를 친다. 정말 꿀이다.

윈도우 10 설치 후 필수 세팅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