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

게임 리뷰 : 오리와 도깨비불

  • 게임

오리와 도깨비불. 나처럼 둔한 게이머에게도 맵 곳곳을 날다람쥐처럼 날렵하게 쏘다니는 재미를 알려준 게임. 순발력 테스트보다는 퍼즐에 가까운, 플랫포머 장르에 대한 내 편견을 깨준 게임.

게임 리뷰 : 사이버펑크 2077

  • 게임

출시 전부터 전세계 게이머들의 기대를 모은 《사이버펑크 2077》. 미래 사회의 High Tech, Low Life 세계관 속에서 적당히 흥미로운 주제들을 버무린 스토리 라인 덕분에 흥미롭게 플레이했다. 간단한 리뷰.

게임 리뷰 : 더 라스트 오브 어스 파트 2

  • 게임

2020년 게임 시장에서 논란의 중심이 된 <더 라스트 오브 어스 파트 2>. 개인적으로 너무 좋았다. (다만, 만약 세상이 선과 악으로 나뉘어 있다고 편하게 믿고 싶은 사람이 있다면 차라리 어린이 만화나 히어로 영화를 추천하고 싶다.)

게임 리뷰 : 갓 오브 워

  • 게임

2018년도에 가장 많은 GOTY를 수상한 갓 오브 워(God of War). 신화적인 배경, 북유럽의 신비로운 자연경관, 그 세계를 탐험하며 신나게 도끼질을 해보자. 개인적으로 할 만 했던 액션 RPG 게임.

게임 리뷰 : 메탈 기어 솔리드 V (더 팬텀 페인)

  • 게임

메탈기어솔리드 5 더 팬텀 페인 리뷰. 게임을 다 플레이 하고 나면 “나는 전설이다.”라는 말이 머릿속에 맴돈다. 전략 잠입 액션 이라는 장르의 진수를 맛볼 수 있는, 코지마 히데오가 코나미를 떠나며 남긴 명작.

게임 리뷰 : 언차티드 4 (해적왕과 최후의 보물)

  • 게임

복잡하게 생각할 것 없이 드라마 시리즈 한 편 정주행 하는 느낌으로 밝은 분위기의 게임을 하고 싶다면 추천하는 게임. 2016년 최다 GOTY 수상작, <언차티드 4 : 해적왕과 최후의 보물>. 나름 재밌게 플레이 했기에 간단히 리뷰를 남겨보았다.

게임 리뷰 : 레드 데드 리뎀션 2

  • 게임

미지의 땅이 개척되면서 총질이 난무하는 무법, 사회적 원칙과 도덕적 기준이 전무한 미국 서부 시대에 무엇이 옳은 선택인지 끊임 없이 갈등하게 만드는 게임 〈레드 데드 리뎀션 2〉. 시대상의 디테일한 묘사와 플레이의 자유도가 맞물린 명작이 맞다.

게임 리뷰 : 포탈 1, 2

  • 게임

스팀 게임에 입문한다면 일단 포탈(Portal)부터 하자. 공간을 넘나들 수 있는 포탈을 생성하는, 이 단순한 장치 하나만으로 플레이어에게 기가 막힌 퍼즐을 선사하는 게임. 개인적으로 리뷰 별점을 주자면 무조건 만점이다.